언론보도

2022학년도 입학전형 주요사항 발표 “정시 확대·적성고사 폐지”

2020.05.06 조회수 693 홍보팀
share

정시비율 30% 넘겨…적성고사 대신 일반전형 신설
학생부교과 ‘수능최저 기준’ 적용키로

삼육대는 현재 고등학교 2학년 수험생에게 적용되는 ‘2022학년도 입학전형 주요사항’을 발표했다.(바로가기▷2022학년도 신입학 기본계획) 24개 모집단위(학과)에서 수시모집 861명, 정시모집 383명 등 총 1244명을 뽑는다.

정시 비율은 2021학년도 324명(26.3%)에서 383명(30.8%)까지 확대되면서 4.5%포인트 증가했다. 정부 권고안인 ‘정시 30%’ 지침을 적용한 것으로, 전국 4년제 대학에서 1.3%포인트 늘어난 것에 비하면 증가폭이 크다. 정시모집 일반학과(부)는 예년과 같이 가, 다군에서 수능 100%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반면 수시 비중은 73.7%에서 69.2%로 줄었다. 각 전형별로 모집인원이 고르게 축소된 가운데, 세움인재 134명(구 학교생활우수자/▼39명), 재림교회목회자추천 109명(구 MVP/▼40명) 등 학생부종합 위주 전형의 감소폭이 두드러진다.

약학과는 2022학년도부터 ‘통합 6년제’로 전환되면서 학부 모집으로 37명을 선발한다. 수시에서 23명, 정시에서 14명을 뽑는다.

교과적성우수자(적성고사) 전형은 교육부 대입개편안에 따라 2022학년도부터 전면 폐지된다. 대신 일반전형을 신설해 180명을 선발한다. 일반전형은 학생부교과 위주 전형으로 1단계에서 교과(80%), 봉사(10%), 출결(10%)로 5배수를 뽑은 다음, 2단계에서 1단계 성적(60%)과 면접고사(40%)를 합산하여 합격자를 선발한다. 수능 최저학력 기준은 적용하지 않는다.

학생부교과우수자전형은 2022학년도부터 수능 최저학력 기준을 적용하기로 했다. 일반학과(부)는 국어·영어·수학·탐구(1과목) 2개 영역 합 6등급 이내, 약학과는 3개 영역 합 5등급 이내여야 한다. 생활체육학과, 아트앤디자인학과, 음악학과 등 예체능학과는 수능 최저학력 기준을 적용하지 않는다.

한편 입학전형 주요사항은 관계 법령 및 대학입학전형관리위원회 등의 심의 결과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정확한 내용은 추후 발표되는 해당 학년도의 모집요강을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문의: 삼육대학교 입학관리본부 ☏ 02-3399-3377~79)

조선일보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5/06/2020050603553.html?utm_source=naver&utm_medium=original&utm_campaign=news
조선일보 http://news.chosun.com/pan/site/data/html_dir/2020/05/06/2020050601297.html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769929
한국대학신문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228930
대학저널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1965
파이낸셜뉴스 https://www.fnnews.com/news/202005061040014906
머니투데이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0050610367487437
쿠키뉴스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784159
스마트경제 http://www.dailysmart.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938
뉴스타운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454416
위드인뉴스 http://withinnews.co.kr/news/view.html?section=1&category=139&item=&no=21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