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이영심 동문, 모교에 80만 달러 주식 기부

2022.11.24 조회수 2,344 홍보팀
share

캠퍼스 터전 마련한 故 이여식 목사의 장녀

▲ 이영심(왼쪽) 동문과 김일목 총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미국 뉴멕시코에 거주하는 이영심(신학과 1957년 졸업) 동문이 80만달러어치의 주식(평가액 기준, 약 10억 6000만원)을 모교 발전기금으로 기부했다.

이 동문은 2010년부터 최근까지 23차례에 걸쳐 2억 6580만원을 모교에 기부해왔다. 이번에 기부한 주식까지 포함하면 누적 금액은 13억원을 훌쩍 넘는다.

이 동문은 1948년 현재의 삼육대 부지(서울시 노원구 화랑로815)를 매입해 터전을 마련하는 데 공헌한 고(故) 운산 이여식 목사의 장녀이기도 하다.

▲ 1957년 여름, 제임스 리(왼쪽) 교장과 이여식(오른쪽) 목사가 1947년 부지 매입을 알선한 엄씨룡(가운데) 씨와 오얏봉에서 당시를 회고하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1906년 평안남도 순안에서 개교해, 1942년 일제의 탄압으로 폐교됐던 삼육대는 해방 후 1947년 다시 개교하면서 새 터전을 찾았다. 당시 교감이던 이여식 목사는 제임스 리(James Milton Lee, 훗날 교장) 목사와 함께 이 사업의 책임을 맡고 새로운 교육부지를 물색했다.

이 목사와 제임스 리 목사는 재림교회 세계 조직인 대총회로부터 총 8만 5000달러를 지원받았다. 이를 통해 구황실(대한제국 황실) 소유 임야였던 현재의 부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세움으로써 이른바 삼육동 시대의 기틀을 마련했다.

당시 이 부지는 서울골프클럽이 골프장을 만들기 위해 매입 신청서를 제출한 상태였다. 그러나 구황실과 문교부는 육영사업을 위해 활용하는 것이 더 의미 있는 일이라고 판단해 삼육대에 매각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영심 동문은 “1947년 미국에서 귀국하신 아버지는 우리나라도 선진국처럼 젊은이들을 교육으로 양성해야 한다는 마음뿐이셨다”며 “당시에는 젊은이가 손으로 꼽을 만큼 적었지만, 큰 비전을 갖고 이 넓은 땅을 대학 부지로 사야겠다고 생각하셨다”고 말했다.

몇 년 전 ‘미주동문 모교 초청 행사’를 통해 삼육대에 방문한 그는 “6.25 사변 후 매우 고생하며 배우러 왔던 학생들의 모습이 생각난다. 땅이 너무 넓어서 언제 다 채우나 했는데 지금은 상상외로 너무나 좋아졌다”면서 발전한 대학의 모습을 보고 연신 ‘원더풀(wonderful)’을 외치기도 했다.

이 동문은 “아버지는 남을 돕는 일이 보통 일이었다. 나 역시 미국에서 공부할 때 많은 분께 도움을 받았다”면서 “나에게 기회가 있을 때 돕고 싶은 마음에 기부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삼육대는 고 이여식 목사의 대학에 대한 사랑과 헌신을 기려 교내 호수 제명호에 오르는 길을 그의 호를 딴 ‘운산로’로 명명해 공적을 기리고 있다.

중앙일보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5/0003241267?sid=102
동아일보 https://www.donga.com/news/article/all/20221125/116690359/1
문화일보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22112901039921080001
서울신문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21125500016&wlog_tag3=naver
한겨레 https://www.hani.co.kr/arti/society/ngo/1068809.html
뉴시스 https://newsis.com/view/?id=NISX20221124_0002099221&cID=10201&pID=10200
스마트경제 http://www.dailysmart.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648
매일일보 http://www.m-i.kr/news/articleView.html?idxno=967217
한국대학신문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537669
에듀동아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221124153123938064
교수신문 http://www.kyosu.net/news/articleView.html?idxno=97322
베리타스알파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437890
대학저널 https://dhnews.co.kr/news/view/1065594518538689
유스라인 http://www.usline.kr/news/articleView.html?idxno=21404
뉴스타운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554760
위드인뉴스 http://withinnews.co.kr/news/view.html?section=1&category=155&no=292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