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삼육대 김준섭 씨, 군 복무 중 성추행범 검거 화제

2016.08.09 조회수 1,337 홍보팀
share


보도자료

  • 수 신 : 언론사 교육담당 기자
  • 문 의 : 홍보팀장 박 순 봉 (02)3399-3807
    언론담당 유 다 혜 (02)3399-3808
  • 발 송 일 : 2016.7.8.  보도일자 : 즉시 보도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주소 : ( 01795 ) 서울시 노원구 화랑로 815
– 대표전화 : (02)3399-3808
– E-mail: youda602@syu.ac.kr

군 휴학 중인 삼육대 학생이 성추행범을 끝까지 추격해 붙잡아 화제다.

주인공은 원예학과 2학년을 마치고 국군정보사령부에서 군 복무 중인 김준섭(23, 상병) 씨. 휴가 중이던 김 씨는 8일 오전 6시 50분경 홍대 근처 찜질방을 찾았다가 자고 있는 여성에게 성추행을 하고 도주하는 성추행범을 목격하고, 약 15분가량을 쫒아가 대치하면서 경찰이 검거할 수 있도록 도왔다.

김 씨는 추격을 하면서 경찰에 바로 신고하고, 다른 건물로 도주한 성추행범의 도주로를 막았다. 이내 도주로가 막힌 성추행범은 4층 건물 화장실에서 전선을 잡고 뛰어내려 경찰에 검거됐다.

김 씨는 “건물에 범인과 나 뿐이라는 생각에 두렵기도 했지만 군인 신분으로 물러설 수 없었다. 경찰에 인계되는 모습을 보면서 뿌듯했고 잡지 않았다면 후회했을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 김 씨는 “성추행범을 추격하면서 주변에 있던 시민들에게 잡아달라고 소리쳤는데 다들 아무런 반응이 없었다. 심지어 찜질복을 입고 도망치는 장면을 보고 웃거나 사진 촬영을 하는 사람들도 있었다. 주변에서 조금만 도와줬어도 쉽게 잡을 수 있었을 텐데 시민의식이 아쉬웠다”고 말했다.

이 사실은 찜질방 관리자가 대학에 소식을 전해 알려지게 됐다. 찜질방 관리자는 “김 상병 같은 젊은 청년들이 있기에 아직 우리 사회에 희망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칭찬을 아까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