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사공지

교수회의 기간 중 ‘교수법 혁신 워크숍' 가져

2010.02.23 조회수 2,662 교수학습개발센터
share

교수회의 기간 중 ‘교수법 혁신 워크숍' 가져


……교수들 학생들에게 양질의 교육서비스 위한 교육 다짐


 

 

   2월 22일(월), 2010학년도 1학기를 위한 삼육대학교 운영 계획을 알리고 교수들의 헌신을 다지는 모임인 ‘2010-1 교수회의’ 첫날은 한국 최고의 ‘교수법 혁신 워크숍’ 강사인 중앙대학교 광고홍보학과 이의용 교수의 특강으로 진행되었다(오전 10~12시, 2~5시 30분).


   ‘잘 가르치는 대학, 잘 가르치는 교수’ ‘교수법 혁신 워크숍’의 캐치프레이즈로 내세우고 있는 이의용 교수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가르치는 일에 열정을 회복하고, 잘 가르치는 구체적인 방법을 얻어서 이번 학기 수업성과 10%이상 올리기”를 목표로 제시하였다. 또한 이의용 교수는 현대사회의 패러다임의 변화가 대학 교육과 대학 행정자 및 교수들에게 어떤 변화를 요청하는지를 잘 정리된 내용으로 명쾌하게 제시하였다.


   이의용 교수는 “중고등학교에서 주입식 교육에 익숙한 학생들은 학업에 있어서 ‘자기주도적 학습능력’을 발휘하기란 어려운 일이”라면서, 교육의 본질인 인성교육과 학업의 성공을 위해서는 어떠한 수업이든지 교수가 체계적이고도 구체적으로 수업 계획을 세워 학생들의 마음 문을 열고 그들 하나하나에 접근하는 시간과 정성이 필요함을 역설하였다. 또한 “잘 준비된 강의는 단지 교과서를 읽거나 교과서를 수업 내용으로 삼는 것이 아니”라고 하면서 “철지난 수업계획서와 강의안을 과감히 버리고, 기존 틀에서 벗어나 5년 이후의 미래를 내다보고 그 학문의 내용을 수업 내용으로 구성하라”고 촉구하였다.


   이의용 교수는 자신이 진행하는 수업의 실제 모습을 사진 자료와 동영상 자료 형태로 제시하면서 학생과의 소통(communication) 방식의 변화를 주문하였다. 특히 그는 강의 시간의 대부분을 교수의 말로 채우는 낡은 방식에서 벗어나 학생들의 반응을 이끌어 그들의 눈높이로 제시하고 마음문을 열게 하여 그들의 인성과 학업에 있어서 교수가 주체적인 역할을 할 것을 강조하였다.


   인간관계와 조직에 있어서의 소통(communication) 전문가로서 대기업과 정부조직에서의 탁월한 강의를 인정받고 있는 이의용 교수는 다른 교수법 전문가들과 다른 자신의 교수법 능력의 차이는 20여 년간 교회에서 성가대를 지휘하면서 얻은 노하우에 있다고 하였다. 각 파트를 조율하고 성가대원 하나하나의 섬세한 자기표현을 이끌어내야 하는 지휘자의 능력은 결국 성가대원 하나하나와의 소통(communication)을 전제로 하기 때문이다. 그런 면에서 그는 예수를 최고의 소통 전문가로 인정한다.


   ‘교수법 혁신 워크숍’에 참석한 한 교수는 “대학과 대학원에서 전공공부 외에 교수법에 대하여 배울 기회가 없어 전공 내용을 학생들에게 내 방식으로 전하는 것이 다였”다면서 “뭔가 항상 부족함을 느꼈는데, 이번 워크숍을 통해 내게 주어진 학생들에 대한 더 나은 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에 열정과 헌신을 다할 것을 다짐하는 귀한 기회가 되었다”고 참석 소감을 전하였다.


   대학 행정이 학생들에 대한 서비스 행정으로 바뀌고 있으며, 학생들에게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학생의 제1의 관심사요 대학의 가장 중요한 책무가 되고 있는 현실에서, ‘교수회의’의 첫날 하루를 삼육대학교 모든 교수를 위한 ‘교수법 혁신 워크숍’에 할애한 것은 우리 대학이 학생들을 위한 보다 나은 교육서비스를 제공하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교수법 혁신 워크숍’은 교수학습개발센터(CTL. Center for Teaching and Learning)의 준비로 이루어졌는데,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는 앞으로도 교수법 혁신과 관련하여 교수들의 연수를 지원하고 교수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며, 아울러 학생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의 자기주도적 학습(self-directed learning)과 학습역량 강화를 적극 지원한다.  


 


 


                    교수법 혁신 워크숍


“잘 가르치는 대학, 잘 가르치는 교수”


 


                  일정 : 2010년 2월 22일(월) am 10:00~12:00, pm 2:00~5:30


                  장소 : 국제세미나실(장근청홀)


                  주최 : 교수학습개발센터


 


 


 


존경하는 우리 대학교 교수님들께


 


   대학 행정이 학생들에 대한 서비스 행정으로 바뀌고 있는 현실에서 학생들에게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학생의 제1의 관심사요 대학의 가장 중요한 책무가 되고 있습니다.


   교수학습개발센터(CTL, Center for Teaching and Learning)에서는 이러한 현실에서 우리 대학 교수님들께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자 2010학년도 1학기 교수회의 시간에 한국 최고의 ‘교수법 혁신 워크숍 대표강사’ 이의용 교수를 모시고 ‘교수법 혁신 워크숍’(오전 10~12시, 오후 2시~5시 30분)을 진행하고자 합니다.


   이의용 교수는 고등교육을 지원하는 기구인 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 http://www.kcue.or.kr )에서 운영하는 각종 연수 중 대표적인 연수인 ‘교수법 혁신 워크숍'과 교육과학기술부 연수원 전임강사로서 ‘2009년 베스트 강사’로 선정된 대표 강사로 대교협 교수법 특강에서 강의만족도 100%를 받으시는 분입니다.


   이의용 교수는 마지막 16주 강의에서 “여러분 모두가 그리스도인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이 한 마디를 하기 위하여 지난 15주 동안 최선을 다하여 준비하고 강의하였습니다. 여러분도 저와 같이 그리스도인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한다고 합니다. 이 말에 대한 대교협 ‘교수법 혁신 워크숍'에 참석한 교수들의 참석 소감에는 “저 정도의 수업이면 예수를 믿으라는 말을 하지 않아도 믿겠다”고 할 정도라고 합니다. 교육에서 교수는 궁극적으로 학생의 롤모델이라는 점에서 이의용 교수는 우리 대학 교수님들께 실제적인 도움을 줄 수 있고, 많은 메시지를 던져주리라 확신합니다.


   이에 앞서 재림교회 대총회에서 매년 전세계 여러 삼육대학교에서 개최하고 있는 ‘신앙과 학문의 통합(IFL, Integration of Faith and Learning) 세미나’에서 재림교회 교수 및 교사들을 지도해온 Taylor 교수를 모시고 특강을 듣습니다. Taylor 교수는 짦은 시간에 강의내용을 응축하여 핵심을 전달하고, 학생들의 반응을 이끌어내는데에 탁월한 교수방법을 가지고 있으며, 특히 삼육학교에서 학문 각 영역에 있어서 ‘믿음과 학습의 통합’의 철학과 구체적인 방법을 전하는 전도사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Taylor 교수의 ‘믿음과 학습의 통합’과 관련된 특강과 이의용 교수의 ‘교수법 혁신 워크숍’은 시너지효과를 발휘하여, 교수님들의 교수법의 질과 당면과제인 학생들의 우리 교육에 대한 교육품질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는 데에 의미 있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이에 교수님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요청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0년 2월 19일


무처장 강 진 양


 




 


 






◆ 월요일 교수협의회 순서




8:30~9:00     이사장 설교/ 김대성 목사


9:00~9:10     신임교수 및 귀국 교수 소개


9:10~10:00      특강: “믿음과 학습의 통합”/ Taylor 교수


10:00~12:00     교수법 혁신 워크숍I/ 이의용 교수


2:00~5:30     교수법 혁신 워크숍II/ 이의용 교수










 


■ 교수법 혁신 워크숍




강사: 이의용 교수




문학박사


중앙대학교 광고홍보학과 겸임교수


국민대 교양과정부 외래교수


생활커뮤니케이션연구소장


LeeComm 대표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위원


수필가, CBS 라디오 MC


쌍용그룹 홍보팀장 역임


KT 문화재단 본부장 역임


대학교육협의회 교원연수 ‘교수법 혁신 워크숍' 대표강사(교수 대상 워크숍 만족도 100%)


교육인적자원부 연수원 대표강사(2009 베스트 강사 선정)


저서: <말이 통하는 거리를 산책하고 싶다>, <고정관념은 떼도 아프지 않다>, <좋은 리더가 되는 212가지 노하우>, <교수법 혁신>(3월 출간 예정) 등 35종


 




www.LeeComm.co.kr


http://cyworld.nate.com/leecomm


yyii@chol.com


010-7200-5054












 


 


 


이의용 교수의 교수법 특강 내용






 


ICE BREAKING


잊지 못할 나의 첫 강의 에피소드


대학생 시절 – 최고의 수업, 최악의 수업


촌장 선출: 조를 이끌어갈 촌장과 서기 선출


5분 인터뷰


 






PROLOGUE


 


오늘 ‘교수법 혁신 과정’ 연수를 마치면


  1) 학생을 향한 애정을 회복한다.


  2) 대학생이 누구인지 알게 된다.


  3) 학생을 더 잘 가르쳐야 겠다는 의욕을 회복한다.


  4) 학생을 잘 가르치는 효과적인 방법을 익히게 된다.


  5) 2010년 1학기 수업 성과를 10% 이상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I. 왜 교수법 혁신인가?


 


기업 연수원과 대학의 차이

 




1. 지금 대학은?


  1) 대학의 이용자인 대학이 달라지고 있다.


  2) 대학의 경영환경이 달라지고 있다.

 




2. 대학이 알아야 할 것들


  1) 대학의 본업이 무엇인지를 알아야 한다.


  2) 교수의 정체성을 확실히 해야 한다.


  3) 누가 대학의 고객인지를 확실히 알아야한다.


  4) 무엇이 대학의 경쟁력인지를 알아야 한다.


  5) 누가 경쟁상대인지를 알아야 한다.

 




3. 대학에 필요한 것들


  1) 관료적인 조직문화를 혁신해야 한다.


  2) 조직에 말이 통해야 한다.


  3) 비즈니스 마인드가 필요하다.

 






II. 대학생 그들은 누구인가?


  1) 수업태도


  2) 라이프 스타일


  3) 특징


  4) 언어


  5) 머리속 생각


  6) 고민


  7) 요즘 대학생들의 성장 환경

 






III. 그들이 원하는 것


  1) 학생에게 듣는다.


  2) 학생이 원하는 것




 

————————–


 

1. 패러다임을 바꾸자


  1) 세상을 보는 관점, 사고의 틀 – paradigm


  2) 패러다임은 왜 생기나? 내적 요인=경험, 습관…. 외적 요인: 문화, 환경, 교육


“우리가 직면한 중대한 문제들은 우리가 그 문제들을 발생시킨 그 당시에 갖고 있던 사고방식을 가지고는 해결할 수 없다.” – 아인슈타인


  3) 패러다임을 왜 바꿔야 하나? 내적 요인, 외적 요인의 영향에서 벗어나야 모든 것을 있는 그대로 바르고 새롭게 볼 수 있다. 시간과 공간의 급속한 변화로 세상을 보는 관점, 사고의 틀도 달라져야 할 필요가 생겼다.


  4) 패러다임을 안바꾸면




 


2. 교수법, 패러다임을 바꾸자!


  1) 교수의 수업태도부터 점검하라.


    -즐기는 교수의 특징


    -왜 가르치는 것이 즐겁지 않을까?


  2) ‘강의실’을 ‘수강실’로 바꾸자.


  3) ‘교수목표’를 ‘학습목표’로 바꾸자.


  4) ‘Helper’ 형을 ’Supporter’ 형으로 바꾸자.


  5) ‘볼링형’을 ‘탁구형’으로 바꾸자.


  6) ‘교과서’, ‘머리’ 중심을 ‘체험’, ‘몸’ 중심으로


  7) ‘교실 안’에서 ‘생활 속’으로 바꾸자.


  8) ‘긴장감’을 ‘신바람’으로 바꾸자.


  9) ‘뉴스형’에서 ‘드라마형’으로




 


3. 잠자는 수업을 깨워라!


  1) 철 지난 교안은 지금 당장 미련 없이 버려라!


  2) ‘나 만의’ 교재를 만들어라!


  3) 수업계획서는 계약서처럼 작성하라.


  4) 룰(Rule)을 정하고 철저히 지켜라!


  5) 개강을 살려라!


  6) 종강을 살려라! – 우울한 종강을 신나는 종강으로(Happy Ending을 Happy Anding으로)


  7) 출첵, 다른 방법도 있다.


  8) 시험과 평가 방법을 혁신하라!


  9) 감당 못할 과제 내주기는 이제 그만!


  10) 팀플과 발표-빛과 그림자


  11) 마(M)시고 토(T)하는 MT-이대로 좋은가?


 


4. 이렇게 한번 해보자!


  1) 열린 수업 분위기를 만들어라!


  2) 명품 수업을 기획하라.


  3) 스스로 공부하게 하라.


  4) 교수와 학생 – 통해보자!


  5) 학점보다 친구를 얻게 하라!


  6) 모두가 참여하는 소그룹 활동


  7) 인성교육, 이렇게 해보자!


  8) 또 하나의 교실 – 사이버 공간을 활용하라.


  9) 모든 수업이 취업 준비 과목이다.


  10) 도우미가 있다!


  11) 수업을 홍보하라








 


■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는 교수님들께 아래와 같이 도와드릴 수 있습니다.




 


1. 교수지원업무


  1) 교수법 연수 지원


  2) 교수법 워크숍 및 세미나


  3) 강의 촬영 및 컨설팅


  4) 강의 교안제작 지원


  5) 교수법 Tip 제공


  6) 교재개발지원(미디어 매체 변환, 제작)




 


2. 학생지원업무


  1) 튜터링(선후배가 모여 특정 과목 및 주제를 가지고 한 학기동안 교수-학습 활동을 합니다.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팀을 구성해와 신청하기도 합니다만, 교수님들께서 지도해주시면 더 많은 학생들의 참여를 유도할 수 있습니다.)


  2) 학습법 세미나 및 워크숍


  3) 학습법 공모전


  4) 학습법 컨설팅


  5) 학습법 Tip 제공




 


3. e-learning 및 일반업무 지원


  1) 사이버캠퍼스 수업을 위한 지원 시스템의 적극적인 활용을 요청드립니다.(출석부, 성적 자동처리, 문자발송 기능 등 매우 유용합니다. 자세한 안내를 원하시면 조교를 보내드려 자세하고 친절하게 이해하실 때까지 설명해 드립니다.)


  2) 온라인 강의 제작 및 관리를 지원해드립니다.


  3) 매체 변환: 비디오테입을 디지털 동영상 파일로 전환해 드립니다.


  4) 파워포인트를 보다 세련되게 수정해 드립니다.


  5) 강의를 촬영하여 보조강의로 온라인에 올려드리거나, 자체 모니터링, 전문컨설팅을 지원하여 드립니다.


  6) 각종 영상물을 제작하여 드립니다.(강의, 세미나 강습등 행사 및 수업과 관련된 영상작업 지원)


  7) 수업을 위하여 필요한 자료의 스캔닝 작업을 도와드립니다.


  8) 각종 세미나 또는 소규모 행사를 위한 유비쿼터스실 사용을 지원합니다(수업 시간은 제외).


 






언제고 요청사항이 있으면 연락주십시오. 최선을 다하여 도와드리겠습니다.


 






#연락처: ctl@syu.ac.kr, 임종수 팀장 3373, 한지윤 연구원 3374, 조교 3375